Artwork
  1. Seeluna
  2. Alone Together
  3. Scars
  4. Discovery
  5. Lights Out
  6. Boundaries
  7. Imprint

Exhibitions

Individual Works 

      Soo Heuk ︎
      Jay Hyuk ︎

The term lunacy originates from ancient Latin etymology ‘lunaticus’. Lunaticus ("moonstruck") translates to "mental abnormalities" or "mental madness" that before the development of science and modern technology was originally thought to be caused by periodically observing the phases of the moon.

루나씨(lunacy)는 고대 라틴어 어원 ‘lunaticus’에서 온 단어이다. Lunaticus (”moonstruck”) 은 과거 과학기술의 발달 이전, 변화하는 달의 모습을 관찰하던 인간이 주기적으로 일으키는 “정신 이상 현상” 또는 “광기”를 뜻한다.


CV︎BIO︎PROCESS  
BEYOND
PRESS
CONTACT



LUNASEE studio © 2020
24, Maemaegiaraet-gil, Jumunjin-eup, Gangneung-si, Gangwon-do, Republic of Korea



Mark


“Life’s revelations and transformations brought to light”

I embarked on a I life long journey as an artist after working for 3 years as a professional lighting designer at two different Korean lighting design firms. The experiences at those companies as well as my personal endeavor to delve deep into both the culture and language of Korea has led me to pursue a creative path of humanistic awareness.

One of my main goals as an artist is to delve into the question “What is true happiness?”. Hopefully my artwork will also convey the realization that we as human beings are one and should work together while simultaneously having the empathy to try to understand each others individual differences.


“삶의 깨달음과 변화를 빛으로 표현하다”

지난 3년간 2개의 한국 디자인 회사에서 라이팅 디자이너로서 활동했다. 그동안 한국의 회사생활과 이 나라의 문화와 언어를 배우기 위한 개인적인 노력 끝에 한국에서 활동하는 라이트 아티스트로서 작업에 착수하게 되었다. 회사생활경험 뿐 아니라 문화와 언어를 배우기 위한 시간들은 한국에서 인본주의적 인식을 향한 창의적 경로로 이끌기에 충분한 시간이었다.

내가 작업을 하는 목적은 ‘진정한 행복이란 무엇인가?’ 에 대해 고민하는 것이다. 또한 나의 작품을 통해 사람들이 우리는 모두 하나이고, 서로 협력하며 살아야 한다는 점을 깨닫고, 서로의 다양성을 포용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


© YI CHANG JOO


︎